아이와 부모 함께 즐거운 "로보월드 2011"

2011. 10. 31. 00:16 IT·인터넷/세미나·행사

2011년 10월 27일부터 30일까지 일산 KINTEX에서 "로보월드 2011"이 열렸습니다. 좀 빨리 소개해 드렸어야 했는데 너무 늦고 말았네요. 올해 행사는 모두 끝났겠네요. 목요일부터 열렸지만, 아이와 함께 가려고 어제 토요일에 다녀 왔거든요. 아쉬운 것은 놀토를 껴서 열었으면 좋았을 텐데 아이가 학교에서 돌아 오는 것을 기다려야 해서 출발도 늦었습니다.

로보월드에 들어서니 넓은 공간을 매우 많은 업체에서 다양한 로봇을 자랑하듯 내놓아서 오늘도 다리가 많이 고생하겠다며 즐거운 걱정을 먼저 했습니다.

어렸을 때부터 로봇하면 사람 모습을 하고 있는 것으로만 알고 있었습니다. 그래서인지 실제 주위에서 가깝게 볼 수 있는 로봇이 인간의 형상이 아닌 것에 실망하기도 했습니다. 이후로 사회에 나와 공장 자동화 시스템을 개발하면서 기능에 맞추어 정확하게 작동하는 로봇을 보면 그렇게 기특할 수 없었습니다.

전시장에 나온 로봇만큼 화려하지 못하지만, 공장에서 사람 대신에 조립하거나 검사하는 기기를 만들었던 적이 있어서, 그리고 그 일이 쉽지 않았던 경험 때문에 멋지게 움직이는 로봇을 볼 때마다 감탄이 절로 나옵니다. 기술이 많이 발전했네요. 어떤 센서를 사용하는지 모르지만, 원형 모습의 부품에 맞추어 정확히 움직이는 용접 로붓의 움직임이 매우 신기합니다.

매우 부드럽게 움직이는 로봇을 보십시오. 빠르면서도 멈추거나 방향을 바꿀 때에도 안정적으로 움직이지 않습니까?

역시 산업 자동화에서 로봇의 활약은 대단합니다. 반복되는 작업을 실수 없이 처리하는 것을 보면 아름답게 보입니다.

토요일이라 어린 학생이 많이 띄었습니다. 모두 신기한 듯 표정이 매우 진지하네요.

평소에 볼 수 없는 신기한 로봇을 아빠와 아이가 함께 보면서 얘기를 나누는 것은 대화만으로도 즐거운 일일 것입니다.

사람들이 많이 모여있어서 무엇인가 가 보니 매우 재미있는 로봇이 있네요. 제가 보아서는 전시된 제품 중에 단연 인기 1위인 제품으로 생각됩니다.

바로 로봇 물고기입니다. 물속은 음파만 전달되기 때문에 무선으로 조정이 안 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미리 움직이는 행동에 대해 많은 프로그래밍이 되어 있어야 한다네요. 동영상에는 간단하게 작동하는 것으로 보이지만, 실제 이용하기 위해서는 생각해야 할 것이 매우 많을 것입니다. 활동 범위를 제한 해야 하고 장애물과 만났을 때에는 적절한 행동을 해야 할 것입니다. 물속에서도 음파 외에 전파와 같이 직진 통신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 매우 좋을 텐데 말이죠. 때로 갖혀 버릴 경우 원격 조정할 수 있고, 장비에 문제가 발생하면 바로 확인할 수 있어 조치를 취할 수 있으니 말이죠.

로봇과 같이 있었던 생소한 물고기도 신기하네요. 이름이 뭔지 모르지만, 매우 재미있게 생겼어요. 로봇 때문에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겠네요.

로봇에 대해서는 잘 알지 못하지만, 그래도 가장 어려운 것은 인간형 로봇을 만드는 것 아닌가 싶습니다. 인간답게 만들기 위해서는 얼마나 많은 기술이 필요하겠습니까? 아래의 동영상에는 사람같이 움직이기 위한 몸동작 말고도 표정까지 구현하기 기술이 보입니다.

작은 크기로도 인간 모습을 하는 귀여운 로봇이 전시되었습니다. 깜찍한 춤을 추어 구경하는 사람들을 즐겁게 해 주었습니다. 매우 작은 크기로 사람처럼 움직이면서 중심을 잡는 것을 보면 대단하네요.

또 다른 로봇인데 외다리로 중심 잡는 모습이 매우 인상적이었습니다.

다양한 로봇 완구도 많이 전시되어 꼬마 손님은 구경하기에 더욱 바빠 보였습니다. 또한 교육용 로봇도 전시되었는데 아이들의 호기심을 키우면서 교육 효과를 높일 수 있겠습니다.

인상적인 제품은 조정 패널을 머리에 쓰고 무선으로 조정하는 자동차 장난감이었습니다. 손만 이용하는 것 보다 움직이면서 조정하기 때문에 운동도 되고 아이가 더 재미있어 하지 않을까 생각되었습니다.

마지막에 보았던 로봇 격투기는 실제로 보니 더욱 박진감이 있네요.

로봇끼리 경기하는 모습이 재미있네요. 쉽게 넘어 지지 않게 바다 게처럼 옆으로 싸우는군요.

이외도 볼거리가 많아 정신이 없을 정도였는데요 올해도 재미있지만, 그래서 내년의 "로보월드 2012"에 기대가 많이 됩니다. 올해 못 보신 분은 내년에 꼭 보세요. ^^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싸움꾼
    • 2011.10.31 00:59
    로봇 격투기 짱 재미있습니다. 금색 로봇이 기술이 더 다양하네요. ^^
  1. 이기간에 여기 다른 전시회건이 있었는데도 바빠서 못가봤어요. 아까운 기회 놓친 것 같아요.
  2. 4대강에 필요하다던 로봇 물고기도 보이는군요. ㅎㅎ
    정말 대단한 세상이 와있는듯 합니다.^^
    • 로봇 물고기가 매우 흥미롭지만, 저의 소견으로는 4대강에 적용하기에는 아직까지는 매우 어렵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물론 연구 중이라서 얼마나 발전했을지 모르지만, 음파 외에는 통신으로 사용할 방법이 없는 물 속에서 과연 로봇 물고기가 제 역활을 해낼 수 있을까 모르겠습니다. 또한 고장율을 얼마나 줄일 수 일을지 모르지만, 로봇 물고기가 환경 파수꾼이 아니라 오염원이 될 수 있기 때문에 더 많은 연구가 있어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