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파일까지 백업해 주는 Seagate Backup Plus

2012.06.21 22:45 컴퓨터/주변 장치·부속품

SNS 파일을 어떻게? 무엇을 백업?

제목이 좀 거창하지요? "SNS 파일까지 백업해 주는 Seagate Backup Plus"라고 했습니다. 그러나 이 제품을 처음 보았을 때는 어리둥절했습니다. SNS 파일을 어떻게 백업한다는 것인지, 무엇을 백업한다는 것이지 궁금했던 것이죠. 궁금하기보다는 이해가 안 되었다는 것이 옳겠습니다.

그러나 한 번 사용해 보니 기능이 명확합니다. 최근에 자주 사용하게 된 Facebook, 스마트폰이 있어서 더욱 자주 사진을 찍어 올리는데, 사연과 함께 올리기만 했지 따로 관리하지 않았습니다. 꼭 필요한 사진이라면 스마트폰이나 카메라에서 직접 따로 내려받아 저장하죠.

특히, Flickr에 사진을 많이 올리는데, 올린 사진을 따로 저장해 두지 않으면 매우 불편해집니다. 저는 아직 유료 버전으로 업그레이드를 하지 않았거든요. 유료 버전을 사용한다고 해도 내려 받기가 쉬지 않죠.

 

Seagate Backup Plus를 이용하면 따로 내려받으려고 고생할 필요가 없습니다. Seagate Backup Plus가 알아서 받아 주기 때문이죠. 즉, 내 컴퓨터로 백업해 주는 것이죠. 물론, 내 컴퓨터의 파일을 백업 플러스로 백업해 주는 것은 당연하고요.

Seagate Backup Plus

기능을 정리해 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 내 컴퓨터의 모든 파일(시스템 파일은 제외) 또는 특정 폴더나 파일을
    스케쥴을 설정해서 백업할 수 있습니다.
  • Facebook과 Flickr에 올렸던 사진이나 동영상을 알아서 내려받아 주고,
  • 특정 폴더에 있는 사진 동영상 파일을 Facebook, Flickr, 유튜브에 공유해 줍니다.
  • 아울러 외장 HDD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며칠 전에 Seagate에서 백업 플러스를 출시하면서 기자 간담회를 가졌습니다. 아래의 글에 간담회 분위기와 함께 백업 플러스의 제품군이 소개되어 있으므로 참고하세요.

씨게이트, 세계 최초 SNS 백업하는 외장하드 ‘백업 플러스’ 출시 기자 간담회

♥ 클릭하시면 더 큰 사진으로 보실 수 있습니다. ♥

 

생김새는 외장 HDD와 같습니다. 크기도 작고 얇아서 휴대하기도 편합니다. 백업 기능과 함께 외장 HDD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작은 크기는 들고 다니기 편하겠죠. 앞면과 뒷면은 무광택으로 지문이 묻지 않도록 되어 있습니다.

 

전후 면과는 달리 옆면과 밑면은 반짝반짝 매끄럽게 되어 있습니다.

 

USB 3.0을 제공하기 때문에 USB 3.0 단자가 있는 컴퓨터에서는 보다 빠르게 파일을 읽고 쓸 수 있습니다.

 

또한, 고플렉스처럼 USM(Universal Storage Module) 규격 채용으로 USB뿐만 아니라 맥의 썬더볼트와 같은 다양한 인터페이스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일단 PC에 연결해 봅시다.

Seagate Backup Plus를 외장 HDD 사용하듯 PC에 연결합니다. 그러면 윈도 탐색기에 백업 플러스 HDD 영역이 보입니다. 씨게이트 백업 플러스에서 제공하는 Seagate Dashboard 프로그램을 설치할 수 있는 "Seagate Dashboard Installer.exe"가 보입니다. 실행하여 설치합니다.

 

Seagate Dashboard의 3개 버튼, "보호", "공유", "저장"

처음 실행하면 "보호", "공유", "저장" 3개의 버튼이 큼지막하게 나옵니다. 보호는 백업 기능입니다. 공유는 특정 폴더를 지정하면 SNS로 업로드 됩니다. 저장은 SNS로 올린 사진과 동영상을 내려받습니다. 시원하리만큼 큼직한 버튼과 단순한 모습으로 일단 복잡해 보이지 않아 좋군요.

 

Seagate Dashboard를 이용하여 백업(보호)

자, 대쉬보드 프로그램(이후 대쉬보드)으로 백업 플러스로 백업해 보겠습니다. 역시 디자인만큼이나 백업 설정도 단순하면서 간단했습니다. 컴퓨터 입문자라도 쉽게 사용하실 수 있겠습니다.

"이것저것 신경 쓰고 싶지 않다, 그냥 네가 알아서 해라"라는 분은 첫 번째 버튼을 클릭하시면 됩니다. 그러면 윈도 시스템 파일을 제외한 모든 파일을 대쉬보드가 알아서 백업해 줍니다.

"모두 맡기기에는 부담되지 않을까? 특정 폴더 몇 개만 해도 되는데"라고 생각되시는 분은 두 번째 버튼을 이용해서 폴더를 지정해 주면 됩니다.

 

특정 폴더를 지정해서 백업해 보겠습니다. 두 번째 "새 백업 계획"을 클릭하면 무엇을 백업할지를 선택하게 됩니다. 이미 몇 가지 옵션이 준비되어 있죠. 필요한 것을 선택합니다. 또는 모든 옵션을 취소하고 [파일 선택]버튼을 이용하여 직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백업하고자 하는 폴더의 이름 앞에 있는 체크 박스를 체크해 줍니다.

 

언제 백업할지를 지정해 주면 설정 작업 끝입니다.

 

귀찮다, 신경 쓰고 싶지 않다 하시면 기본 값인 "지속적으로"를 선택해 줍니다. 저도 그냥 지속적으로 설정해서 사용하고 있는데 불편한 것이 없네요. 이것이 다입니다!! 이후로는 대쉬보드가 알아서 백업해 줍니다. 그냥 잊고 지내도 되겠습니다.

대쉬보드가 백업하는 모습과 완료했을 때의 화면입니다. 역시 깔끔합니다.

 

Seagate 대쉬보드로 SNS 파일을 내려받기(저장)

공유보다는 내려받기 기능이 궁금해서 "저장"부터 알아 보았습니다.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더욱 SNS를 자주 사용합니다. 보여 주고 싶은 장면도 많아서 사진을 찍어 올리는데 모두 SNS 서버에 올려져 있죠. 내려받으려면? 스마트폰이나 카메라에서 미리 얻어 놓지 않았다면 SNS에서 찾아 다녀야 할 것입니다. 플릭커 무료 버전을 사용하면서 200개 넘게 사진을 올렸다면 찾기는 더욱 어려워 집니다.

그러나 대쉬보드로 내려 받아 놓으면 백업도 되고 나중에 재사용하기 편합니다. 페이스북에서 사용해 보겠습니다. 페이스북 버튼을 클릭하고 로그인합니다. 처음 한 번은 앱이 페이스북 사용에 대한 권한을 허가하는 과정이 있습니다. 이제 어떻게 백업 플러스가 SNS 파일을 다루는지 아시겠죠? 지금 생각해 보면 당연하겠습니다만, 앱을 이용하네요.

 

이후에 대쉬보드가 나의 타임라인을 돌아 다니면서 사진이나 동영상을 내려 받아 줍니다. 플릭커도 같은 방법으로 등록해서 이번 기회에 내려 받았습니다.

 

Seagate 대쉬보드를 이용하여 SNS로 공유(공유)

공유하는 방법도 간단합니다. 첫 페이지에서 [공유]버튼을 클릭한 후 공유할 사진이 들어 있는 폴더를 선택해 줍니다.

 

사진에 대한 간단한 정보를 입력합니다.

 

대쉬보드가 열심히 올리고 나면 페이스북의 사진첩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사연을 같이 올릴 수 없다는 것이 좀 아쉽지만, 한 번에 많은 사진이나 동영상을 올린다면 페이스북 보다는 씨게이트의 대쉬보드가 훨씬 편할 것입니다.

 

혹시, Seagate Backup Plus 가 없어도 대쉬보드를 쓸 수 있지 않을까?

백업 플러스가 없어도 대쉬보드를 쓸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백업이야 백업 플러스에 저장되니 불가능하겠지만, SNS로 공유하거나 내려 받는 것은 백업 플러스가 아닌 다른 HDD를 지정할 수 있으니 가능하지 않을까 했던 것이죠. 결론은? 안 됩니다. 대신에 같은 씨게이트사의 고플렉스에서는 된다고 하네요. 고플렉스 사용하시는 분은 참고하세요.

 

Seagate Backup Plus 옥의 티

아하, 이런. 설명서에 옥의 티가 있군요. "Seagate Dashboard software is optional, but recommended."를 "선택 사항이지만 권장한다"를 권장하지 않는다고 번역되어 있네요. 다음 업그레이드 때에는 바로 잡기를 바랍니다. 물론 대쉬보드를 사용하지 않고 백업 플러스를 외장 HDD로 사용해도 됩니다. 그러나 한 번 사용해 보시면 아시겠지만, 프로그램이 그렇게 부담되는 크기도 아니고 무엇 보다도 백업의 부담에서 벗어 날 수 있는데 꼭 사용해야죠. ^^

 

재미있는 옥의 티까지 보았습니다. 이제 필요하지만, 그리고 반드시해야 하지만, 귀찮아서 미루게 되는 백업을 씨게이트 백업 플러스에게 맡기고 마음의 부담을 덜어야겠어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싸움꾼
    • 2012.06.23 22:18
    소문으로만 들었는데 이렇게 직접 설명을 들으니 이해가 잘 갑니다. ^^
    • 쿵금
    • 2013.05.02 12:35
    안녕하세요.
    제품을 사놓고 대쉬보드는 사용하지 않고 있습니다만 좋아보이기도 하는데.

    사용해야할진 의문이라서요.
    (sns는 안하고있습니다.)
    보호기능인가? 이것은 그냥 보호하고 싶은 파일을 드레그해서 옮기는것과 무슨차이가 있는건가요?
    주기적으로 외장하드 연결할때마다 자동으로 백업하는 기능만 차이가 있는건가요? 이정도 차이면 별메리트가 없어보이는데... 비밀번호 기능이 있는지..

    감사합니다. 답변 기다릴게요^ ^
    • 아, 어쩌죠. 안타깝게도 오래 사용하지 않아서 기억이 잘 안나네요. 저는 특정 폴더 백업에만 사용했었습니다. 그때 암호 기능이 있는지 기억이 잘 안 납니다만, 암호는 걸지 않았어요.
    • 나그네
    • 2015.05.23 01:17
    안녕하세요
    저도 얼마전에 이제품을 사서 설치를하려하는데
    대쉬보드 설치에서만 꼭 오류가 나네요...대쉬보드 서비스를 시작하는데 실패했다고..시스템 서비스를 시작할수있는 권한이 있는지 확인하라고...그래서 계속 재시도를 눌러도 계속 그 알림창이뜨네요 ㅠㅠ

    개인적으로 sns를 사용하지않는다면 대쉬보드 오류는 패스하면될까요?
    아니면 구입처에 문의해서 다른상품으로 교체를받아야하는지 고민입니다
    • sns를 사용하지 않는다고 하셔도 구매한 제품인데,
      이상이 있다면 AS를 받으시거나 교체를 받는 것이 좋겠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