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3를 노트북으로 만들어 주는 KT 스파이더 랩탑

2012. 9. 15. 07:30 모바일/주변 장치·기타

갤럭시S3를 노트북으로 만들어 주는 KT 스파이더 랩탑

갤럭시S3를 가지고 있지 않으면서도 눈에 띄는 제품이 있습니다. "스파이더 랩탑"으로 생김새는 울트라북처럼 보이지만, 갤럭시S3 기능을 확장해 준답니다. 뭔 소리인가 했더니 큰 화면과 키보드를 가지고 있지만, 메인 프로세서가 없네요. 즉, 몸체는 있는데 두뇌가 없는 것이죠. 그래서 스파이더 랩탑만으로는 아무것도 못합니다. 갤럭시S3를 연결해 주어야 비로소 작동하는데, 화면이 작고 키보드·마우스가 없는 갤럭시S3의 아쉬운 부분을 한 번에 해결해 줍니다.

▼ 그러니까, 이렇게 생긴 친구이지만,...

▼ 갤럭시S3를 연결해서 요렇게 사용하는 것이죠. 갤럭시S3의 화면을 그대로 11인치 화면으로 출력해 줍니다. 갤럭시S3에서 화면을 축소하거나 확대하면 똑 같이 스파이더 랩탑에도 축소와 확대된 모습으로 출력됩니다. 즉, 1:1로 보여 줍니다.

▼ 스파이더 랩탑에는 노트북처럼 키보드와 터치 패드를 가지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USB 포트를 이용하여 마우스를 연결해서 사용할 수 있어 더욱 편합니다. 터치 패드보다는 역시 마우스죠. 무선 마우스의 동글이를 연결할 때 뭘 따로 설치해야 하나 했는데 그런 과정 없이 빠르게 인식되더군요. 휠 버튼으로 스크롤까지 잘 작동됩니다.

▼ 키보드가 노트북 키보드와는 다른 점이 있네요. 보이시나요?

▼ F1~F12 기능키 대신에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 맞추어 홈 버튼이나 메뉴 버튼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갤럭시S3로 이동할 필요 없이 키보드에서 모든 작업을 할 수 있습니다. 그래도 한 줄을 더 넣더라도 ESC키에 F1~F12 기능키도 갖추었으면 하는 생각이 드네요. 아니면 노트북처럼 FN키를 사용하던지 말이죠.

▼ 하단에는 문자 보내기와 전화 걸기를 위한 키도 있지요.

▼ 편하다고 해야 할까요? 아니면 불편하다고 해야 할까요? 모토로라 레이저의 랩독처럼 갤럭시S3를 고정하기 위한 공간이 없습니다. 그냥 케이블로 연결, 서로 떨어져 있죠. 그래서 스파이더 랩탑을 사용하다 가도 갤럭시 S3를 직접 조작할 수 있습니다.

▼ 혹시, 스파이더 랩탑을 얇게 만들려고 그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 두께가 14.9mm에 무게가 950g이네요. 무게는 그렇게 무겁지 않은데 요즘 하도 얇은 제품을 많이 보아서 인지 10mm 정도로 얇았으면 좋았겠다 싶습니다.

▼ 그리고 터치 패드가 두 손가락을 인식해서 화면을 확대 축소할 수 있었으면 더욱 편하겠어요. 아쉬운 점이 있지만, 작은 갤럭시S3를 노트북처럼 사용할 수 있도록 기능을 확장해 주는 재미있는 제품이라고 생각합니다. 갤럭시S3 말고도 다양한 스마트폰을 위한 반짝이는 아이디어 랩독 제품이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어... 사진이 안 보이는데요~
    • 이런!! 티스토리가 무슨 작업을 하나 봐요. 다행이 파일이 있어서 다시 올립니다.
      불안불안하네요.
  2. 이 제품 신기한데요~ +_+
    모토로라 랩독 같은 느낌도 들고, 디자인은 예쁘니 좋은데...
    무게가 쬐금만 더 가벼웠음 좋겠어요...
    별 기능이 없는 것 치고는 상당히 무거운 느낌이... ^^:;;
    • 블루레오
    • 2013.10.22 15:37
    혹시 SK용 갤3도 연결이 되는지 알 수 있나요? ㅠㅠ
    • 다섯잎클로버
    • 2017.08.16 21:32
    혹시 이 제품 아직 보유 중이신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