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바다는 왜 무한도전의 천적일까?

2013.05.17 23:56 이런저런/수다 떨기

가수 바다는 왜 무한도전의 천적일까?

무한도전을 좋아합니다. 정규 방송 시간에 제대로 본 적이 몇 번 없지만, 나중에라도 꼭 찾아 봅니다. 무한도전이 웃기기만 해서 보는 것은 아닙니다. 물론 즐겁고 재미있기도 하지만, 배울 때도 많고요 지금은 이유 없이 생활의 일부처럼 무한도전을 봅니다. 특히, 답답해서 웃음이 필요할 때 맥주 한 잔에 무한 도전을 보며 망중한을 즐깁니다. 때로, 집에서 일을 할 때 귀가 심심하면 한 쪽에 켜놓고 있을 때도 있습니다.

▲ 그런데 이상한 장면을 보았어요. 2011년 가요제를 위한 디너쇼에서 유명 가수가 나오는데 남자 가수만 나오다가 여성 한 분이 나온다고 해서 잔뜩 기대하는 모습입니다.

▲ 그런데 친숙한 I'm so mad~ 음률에 밝은 표정이 굳어지는데, ...

▲ 그 여성 가수는 바다. 제가 매우 좋아하는 가수입니다. 그런데 "설마?"라는 자막은 왜?

▲ 어라? 바다를 옆에 두고 무도 멤버들이 모두 피하네요.

▲ 바다 피해 뭍으로?

▲ 명수 옹도 겨땀을 흘리네요. 아래 링크로 이 부분을 동영상으로 볼 수 있습니다. 그런데 천적?

▲ 이상하다. 바다 참 좋은 데 왜 이렇게 무도 멤버들이 피하지? 그런데 가수 바다에 대한 무도 멤버의 당황하는 모습은 다른 회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무한도전 멤버들이 회의할 때 우연히 바다가 들렀습니다.

"너 바쁘다며?" "안 바빠!x2"

▲ 명수 옹은 표정 정리가 안 되는군요.

▲ 명수 옹이 언제 바다에게 혼이 난 적이 있나요?

▲ 바다가 일정을 물어 보는데 그 대답이 매우 재미있습니다.

▲ 네가 바쁜 날!

▲ 네가 한국에 없는 날! ^^


▲ 바다 스스로 참가할 수 있다는데. ^^

▲ 이 동영상도 매우 재미있어서 한참 웃었습니다. 가수 바다는 성격 참 좋을 것 같아요.

가수 바다가 무한도전의 천적이 된 이유는 시원한 매력?

▲ 왜 그럴까? 이해가 안 되네요. 그래서 이유를 찾아 보니 무한도전 멤버가 디바 바다에게 절절매던 때가 있었네요.

▲ 우와~ 역시 바다. 실력도 대단하지만, 시원한 성격에 화끈한 매너로 무도 멤버 모두 꼼짝을 못하는 군요. 노홍철씨도 밀리는 듯.

벼 농사 때 말고도 다른 회에서도 바다의 활약(?)이 나왔다는데 찾지를 못 했어요. 무한도전의 천적이라는 말이 나오는 것은 그만큼 서로 친해서 이겠지요. 밝은 모습들이 매우 보기 좋습니다. 덕분에 모처럼 웃음 소리까지 내며 웃었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Kang
    • 2013.05.18 05:18
    바다, 이름처럼 시원한 매력이 빛나는 디바입니다.
    항상 보기 좋아요 ^^
    • dmasi
    • 2013.05.18 13:43
    아마 바다가 나오면 무대 독점력(?) 때문에 무한도전이 아니라 바다와 아이들이 되버려서 그럴 듯 합니다 ㅎ
    • 스팀
    • 2013.05.18 20:36
    저것도 다 친하니까 가능한 거겠죠? ^^
    • ㅎㅎ
    • 2013.05.24 23:09
    바다 정말 가창력 좋죠! 논바닥라이브인데 고음이 쫙쫙!
    워낙 성격이 좋아서 무도 멤버 뿐만아니라 다른 연예인들과도 친하다네요 물론 박명수씨가 무서워하지만..
    참고로 찾으시는 바다 나온 다른 편은 복싱특집일겁니다! 복싱 특집에 초대가수로 나와서 멤버들을 휩쓸고갔죠ㅎㅎ
    • 아! 복싱 특집에서요? 찾아 봐야겠어요. 감사합니다. ^^
      가창력에 시원한 성격까지 매우 매력적인 디바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