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덕원역 근처 맛집 오늘의문어

2020. 2. 10. 08:00 이런저런/생활 정보

2차로 가면 안 되는 맛집 오늘의문어

인덕원역 근처에 식당과 술집이 즐비합니다. 그래서 맛집이 많은데요, 배가 고픈데 술까지 마시고 싶다면 이번에 소개하는 오늘의문어 식당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그러나 이미 식사했다면 2차로는 권하고 싶지 않은 곳입니다. 왜일까요? 메뉴부터 보시겠습니다.

▲ 인덕원역에서 가까운 곳인데요, 이름이 오늘의문어라는 조금 독특합니다. 식당이 넓지 않은데요, 빈자리가 보이지 않는다고 실망하지 마세요. 2층에도 자리가 있습니다.

▲ 가게 이름답게 문어숙회를 판매하고 있는 데요, 육회와 사시미도 있습니다. 추가 메뉴로 시사모튀김, 새우튀김, 조개탕이 있고 오문라면과 유회비빔밥도 있습니다.

 

기본 안주 삼계탕

▲ 메뉴가 다양하지는 않지만, 2차로 이곳을 권하지 않는 이유는 주문하면 바로 나오는 기본 반찬 때문인데요, 이곳은 독특하게도 삼계탕이 나옵니다. 아마도 이 식당의 최고 특징이 아닐까 싶은데요, 맛도 좋아서 국물 맛이 끝내줍니다. 담백하면서도 달콤하다고 해야 할까요? 맛있어서 계속 홀짝거리게 됩니다.

▲ 저녁에 퇴근해서 식당에 자리를 잡을 때면 한참 배가 고플 때인데요, 다른 곳이라면 주문한 음식이 나올 때까지 김치나 축내겠지만, 여기는 삼계탕으로 배를 채웁니다.

▲ 여기에 보쌈이라고 해야 할까요? 아니면 수육? 여하튼 석화도 함께 나와서 주문한 메뉴가 나오기 전이라도 술잔을 나누기에 모자람이 없습니다.

▲ 석화가 참 신선하네요. 소주 안주로 최고입니다.

▲ 보쌈이 떨어질 때쯤 주문한 음식이 나옵니다. 이렇게 푸짐한 기본찬으로 배를 채우다 보니 다른 곳에서 식사하고 왔다면 배가 불러서 제대로 먹기 힘듭니다.

이런 이유로 다른 곳에서 식사했다면 권하기 어렵다고 했는데요, 재미있게도 이곳을 처음 알았을 때는 다른 곳에서 술을 마시고 2차로 왔었습니다. 한 잔 더하자는 생각에 길을 함께 헤매던 직장 동료가 알려 주었는데요, 그때도 그 동료가 2차로는 배불러서 다 못 먹을 거라며 주저했습니다. 뭐 얼마나 나오겠느냐 싶어서 일단 들어갔는데, 삼계탕이 나오는 것을 보고 바로 이해가 되었죠.

 

문어숙회

▲ 처음 들렀을 때는 동료가 육회·사시미를 시키더군요. 물론 잘 먹었습니다만, 두 번째로 갔을 때는 문어숙회를 시켰습니다. 가게 이름을 생각했을 때 문어숙회 메뉴에 자신 있어 하지 않을까 해서요. 아, 그런데 식감은 좋지만, 맛을 잘 모르겠네요. 안주로 좋았다 싶을 정도인데요, 문어숙회를 자주 접하지 않아서 맛을 잘 모르기도 해서 뭔가 조금 아쉽더군요.

육회·사시미

▲ 그래서 이후로는 육회와 사시미를 시킵니다. 다만, 문어숙회와 가격 차이가 있어서인지 삼계탕이 반마리로 나옵니다. 좀 아쉽지만, 그래도 국물 맛은 언제나 좋습니다.

▲ 어떻습니까? 육회가 싱싱하게 보이죠?

▲ 사시미에는 치즈가 나왔는데요, 정말 잘 어울립니다. 직장 동료도 육회와 사시미를 더 맛있다고 생각돼서 나를 데리고 왔을 때 이것을 시켰는지 모르겠네요.

▲ 계란은 접시에 노른자만 담아져 나오는데요, 매우 싱싱해서 탄력이 있네요. 육회에 계란 노른자를 비비는 것을 좋아하는 분과 싫어하는 분이 있지요. 탕수육의 부먹과 찜먹처럼요. 개인적으로 계란 노른자와 섞는 것을 좋아하는 데요, 다행히 함께 식사하는 분들 모두 같은 식성이었습니다.

▲ 무채와 같이 먹으면 시원하니 쫄깃한 맛이 참 좋습니다. 어떻습니까? 맛있어 보이죠?

 

사시미와 치즈의 조합

▲ 사시미도 식감이 참 좋은데요 치즈와 함께 먹으니 더욱 맛있습니다. 사시미와 치즈가 이렇게 잘 어울릴 줄 몰랐네요.

안주가 떨어질 때 쯤 나오는 서비스

▲ 매번인지 아니면 여유가 있을 때인지 모르지만, 안주가 떨어질 쯤에 추가 메뉴 중의 하나를 서비스로 주시는데요, 이번에는 새우튀김이네요.

▲ 바삭하니 맛이 참 좋습니다.

▲ 인덕원역 근처에서 배고프고 술도 고프다면 오늘의문어 식당을 추천합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아침부터 침 고이네용 잘보고 갑니당!
  2. 와.. 육회 정말 좋아하는데 너무 가보고싶네요..
    좋은정보 잘 보고갑니다!
    제 블로그도 놀러와주세요~^^
    • 육회 맛 있어 보이죠? 말씀 감사합니다. ^^
      와우~ 권쓰님 블로그에 맛집 소개를 많이 올려 주셨네요.
      자주 찾아 뵙겠습니다.
  3. 와 마지막 새우튀김까지!! 꼭 가봐야겠네요!
  4. 인덕원에 갈 일은 많지 않지만 괜찮은 식당이라니 기회가 되면 가보고 싶군요
  5. 새우튀김 너무 맛나보여요~^^
    • 네, 역시 튀김은 새우가 최고네요. 바삭하니 마지막 남은 술잔을 비우는데 아주 좋았습니다. ^^
  6. 육사시미와 치즈와의 궁함이 궁금합니다^^
    • 생각지도 못했던 조합인데 은근 잘 어울려요.
      사시미의 식감과 치즈의 단백하고 짭짤함이 더해집니다. ^^
  7. 육회랑 사시미!! 다 제가 좋아하는것들 밖에없네요
    부족하면 새우튀김까지 여긴 천국인가요?ㅎㅎ
  8. 문어숙회 먹어싶어요 ㅎㅎㅎ
  9. 음식을 한상 가득이네요. 정말 맛있어보입니다
    사시미와 치즈 색다르네요. 맛도 궁금해서 저도 먹어 보고싶네요^^
  10. 기본상차림이 어마어마한 수준인데요?ㅎㅎ
    너무 ㄱ좋아보입니다 다녀오고싶네요!
    • Favicon of https://mkfamily.tistory.com BlogIcon kim dongyong
    • 2020.02.11 22:35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